In Life/世念2016.03.10 17:38

몇일전 아파트에 세워 놓은 트럭이 미관상 안좋다고 차를 안보이는데 세워달라는 쪽지가 sns를 달궜다. 수해전 비싼 아파트를 샀다고 자랑하던 지인이 최근 투덜대며 한 말을 잊지 못한다. 이제 주차장에 개인택시도 보이고 봉고차도 보여 이사가야겠단다. 처음엔 뭔소린가 이해가 안갔다. 알고보니 참 거시기한 뿌띠브루조아시키들이고 신흥부자같은 갑질언동이다.


주민들이 혐오하는 특정 시설이나 땅값이 떨어질 우려가 있는 시설이 자신이 거주하는 지역에 들어서는 것을 반대하는 사회적인 현상을 님비( Not In My Backyard; NIMBY)현상이라고 한다. 

'내 뒷마당에는 안된다.'라는 뜻으로,  다시 말해 '여기 말고 다른 곳에 설치해라'. 라는 의미다. 반대되는 말로는 핌피 현상(please in my front yard)이 있으며 이 모두를 통틀어서 지역 이기주의라고도 한다.


기본적으로 님비 현상은 도덕적 해이와도 연결되기 때문에, 이에 많은 비판이 제기된다. 

주변에 중산층 주거지가 있는 경우, 중산층, 부유층 주민들이 "임대주택이 동네 물 흐려놓는다"는 이유로 임대아파트단지 조성에 반대하는 경우가 있다. 목동 행복주택 사업이 무산된 것도 이 때문이다. 


님비 현상을 방지하는 대안으로는,  반대 여론을 잠재우거나  이해관계가 엇갈리는 협상을 통한 빅딜이 있다. 그러나 같이 사는 사람에 대한 폄하는 협상이나 딜이 아닌 두들겨 상책이 아닐까

?  

저작자 표시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In Life > 世念'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 탓이다  (0) 2016.06.09
님비현상  (0) 2016.03.10
황사 근원지의 추억  (0) 2016.02.27
주민등록번호 체계  (0) 2011.11.27
새롭게 바뀐 서울대 학위복  (0) 2011.11.27
제네시스 프라다  (0) 2011.11.21
Posted by IMACI somakorea

티스토리 툴바